웹게임 0
아이템

14587 mz 세대보다 훨씬더 공감가는 세대.jpg [8]

  • 주소복사
  • 추천 8
  • 비추 2
Minerals : 2,233,982 / Level : 총수
DATE : 2022-04-27 22:48:55 / READ : 5205
신고

20~40대를 한번에 묶으면서 언론인들이

 

싸잡아 부르는것보다 

 

에코세대

 

에코붐세대 등이 훨씬 와닿음

 

 

 

그중 에코붐 세대에 대해 얘기하고자 함

 

 

 

에코붐세대는 

1991년생~1997년생까지임

 

 

 


에1.png


이들세대의 첫번째 특징은 성비 불균형이있음

 

90년대초반 남아 선호사상으로 인해

 

여아낙태가 엄청 많이 이루어졌고

 

이로인해 다른 세대보다 성비 불균형이 심해졌음. 이러한 이유로 이 시기에 남성들은 결혼하기 ㅈㄹ 힘들것으로 보임

 

모쏠도 다른 세대보다 많은 편

 

에2.jpg

 

 두번째로는 

 

아날로그와 디지털의 과도기 세대라고할수있음

 

 

동네에서 탑블레이드 돌리고 딱지치기하다가

 

중고딩때 피쳐폰 들고다니면서

 

성인이되어 스마트폰을 경험한 세대라는거임

 

또한, 이러한 특징들로인해

 

유튜브로 정보습득보다는 텍스트로 습득하는걸 선호함


에3.jpg

 

에4.jpg

 

문화적인 특징으로는 아이돌 2세대를 향유하였고

 

포켓몬 디지몬을 보면서

 

pc방에서 스타 / 디아 / 메이플을 하거나

 

문구점에서 게임했던 세대임

 

 

2002년 월드컵을 기억하는 마지막 세대라고 할수있으며

 

디지털 네거티브의 첫세대다

 

 

 


에6.jpg

 

현재 취업난에 시달리는 세대이기도 하며

 

학력수준 상향화로인해 취직이 어려움

 

부모세대는 대학 진학률이 낮긴했지만

 

고도성장시기와 맞물려 취업자체가 어렵지않았고

 

에코붐세대부터는 대학이 취직보증수표라는 시기는 이미 지나감


 

부모세대인 베붐 ~ 586세대의

 

퇴직후 삶의 질 하락때문에 

 

공무원이 선호되는 세대이기도함

 

 

또한 인터넷의 발달로

 

ㅈ소 근로환경이 열악하다는걸 누구보다 잘알고

 

근로자의 질적요건또한 중요한 가치로 생각하는세대임

 

에7.png

 

 

 특이하게도 이 세대 남성들은 갑자기 늘어난 인구때문에

 

병역 적체현상이 발생했으며 2014~2016년까지 입영 연기 현상이 일어남

 

공익같은경우 3년동안 근무지 발령이 안되어서

 

면제되는 경우가 잦았음


이세대의 가장 큰 고난은 인구 절벽을 처음으로 마주하는 세대임

인1.png

 

아이러니하게도 전후 세대보다 인구가 많으면서 인구절벽에 직면해

 

저출산 문제를 해결해야되는 세대임

 

인2.png

 

그래서 언론사들은 90년대생을 한국의 마지막 희망이라고 부르기도햇음

 

하지만 전후세대보단 인구가 많아도

 

기성세대에 비하면 인구수가 택도없이 적기때문에

 

기성세대에 비해 발언권이 작고

 

 

 


노후.png

 

향후 연금 / 건보 문제로인한 기성세대와 마찰이 예상됨



NoSubjectNameReadDateVote
[다나와] 줄 안서고 유명 맛집 음식 가장 저렴하게 먹는 방법
[통신의달인] 와이고수 공식 인터넷가입, 현금지원 최대혜택!
[노벨피아] 총 상금 1억! 국내 최대 규모 마스터피스 성인 웹소설 공모전!
14717기타서울의소리 계정해지 유투브 코리아 공식입장韩勇民19082022.06.24비추 1
14716기타국내 첫 원숭이두창 감염의심자 나왔다. (2)韩勇民18742022.06.22-
14715기타가짜뉴스 고발 암행어사TV도 계정 삭제됨.韩勇民17272022.06.21비추 1
14714기타서울의소리 유투브 사라짐. (6)韩勇民29342022.06.20추천 1
14712정보전화 영어 스터디 상상과 현실 박근혜대통령26852022.06.19추천 2
14711정보노조비 횡령 혐의 한국노총 건설노조위원장 구속 (2)Hycar27262022.06.14추천 1
14705기타모다모다 소비자단체 THB 성분 토론회 반발 패널 대부분 경쟁사·식약처 관계자 (1) 연쿠시51262022.06.04-
14699정보19) 90년도에 유행했던 141 연락방 (6) 박근혜대통령134912022.06.01추천 4
14696기타더불어뻔뻔당 또 노인폄훼성 발언했다. (1)韩勇民61862022.05.31-
14688정보[경북교육감] 임종식 후보, "압수수색은 왜 받으셨어요" 학생 질문에 ‘곤혹’  (7) 한라토닉67112022.05.28-
14687정보“포항 유치원 부지 매입 억대 이득”… 경북경찰 조사 (1)스턴컨54272022.05.28비추 1
14683정보[6.1지선 경북교육감] 마숙자 후보, 경북사회복지연대와 간담회한라토닉45562022.05.27-
14682정보[취재석] 경북교육청 경찰 수사 윗 선으로 향하자 궁색한 자료 배포 스턴컨43512022.05.27추천 1
14679정보교육청 유치원 부지 3억원 더 주고 매입 의혹한라토닉44832022.05.26-
14678정보경북, 학교 공기청정기 예산 108억 경북, 학교 공기청정기 예산 108억증가..담합 의혹스턴컨42622022.05.26-
14674정보경북도의회 A도의원 딸 교사 채용 과정 부정 의혹 논란  한라토닉44372022.05.25-
14673정보경북교육청, 특정업체 '일감 몰아주기'에 '모르쇠' 일관  스턴컨42522022.05.25-
14668정보임종식 경북교육감 관사도 압수수색…물품 구매 관련스턴컨43512022.05.24-
14665정보임종식 경북교육감 경찰 조사 받아, 지인의 포항 유치원 부지 고가 매입 의혹 관련스턴컨43002022.05.23-
14661정보[단독] '80일 만에 3억 차익' 교육감 선거운동원-교육청의 수상한 거래 한라토닉46072022.05.22-
글쓰기

유저뉴스의 TODAY BEST

추천 많은 글

추천된 글이 없습니다.

조회 많은 글

    조회된 글이 없습니다.

댓글 많은 글

    댓글이 달린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