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게임 0
아이템

14427 20대 남성은 앞으로 결혼하기 힘들어지는 이유.NEWS [6]

  • 주소복사
  • 추천 1
  • 비추 2
Minerals : 2,180,252 / Level : 총수
DATE : 2022-01-24 20:25:26 / READ : 4094
신고

[20대 남녀 성비 112.5…전 연령대 가운데 '남초 현상' 가장 심각

 

추이.jpg

 

 

최근 통계청 자료를 보면 20대 남자들의 수가 36만명이 높게 나왔다. 이는 90년대 남아선호사상으로 여아 낙태를 했기 때문이다.

이들은 곧 결혼적령기에 왔는데 20대 남자들은 결혼은 커녕 연애나 썸도 타지 못하는 소위 모태솔로가 10%가 넘는 안타까운 사실이라 사회적 문제가 되고 있다.


그런데 더욱 암울한 것은 미혼 남성들이 여성에 비해 앞으로 더욱 결혼하기 더 힘들어 질 것이란 전망이다. 통계청이 최근 발표한 ‘2021년 인구주택총조사’에 따르면, 현재 20대(20~29세) 남녀 성비는 여자 100명당 남자가 112.5명으로 결혼을 앞둔 20대의 남녀 성비 불균형이 매우 심각한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결혼 적령기인 30대(30~39세)의 남녀 성비는 105.2이고, 10대(10~19세)의 남녀 성비는 108.4로 남자들의 인구가 여자보다 많은 이른바 ‘남초 현상’이 특히 젊은 층에서 매우 두드러지게 나타나고 있다. 특히 지금 20대 남녀 성비가 제일 심한 편이다.

따라서 현재 남녀 인구 구성을 단순히 따진다면 20대 여성 100명당 약 13명의 남성들이 아예 짝을 찾을 수조차 없는 심각한 상황에 놓인 셈이다. 또한 현재 20대 남성이 앞으로 현재 10대 여성과 결혼을 한다고 해도 지금의 10대 역시 남녀 성비가 108.4를 나타내고 있어 성비 불균형으로 인한 남성들의 결혼난은 앞으로 지속될 수밖에 없는 구조에 놓여 있다.

게다가 결혼을 필수적으로 생각하지 않는 여성이 남성에 비해 많고, 또 결혼생활에 대한 만족도 역시 여성이 남성에 비해 현저히 떨어져 있는 상황에서 20대 남성들의 결혼은 갈수록 어려워질 수밖에 없다.

뿐만 아니라 여성의 사회 진출이 과거보다 훨씬 활발해졌지만 결혼 이후 출산과 함께 소위 '독박 육아'라 불리는 육아 부담 그리고 이로 인해 여성이 겪을 수밖에 없는 경력 단절 문제 등이 여성의 결혼생활 만족도를 추락시키는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

이런 이유들로 인해 최근 우리나라의 혼인율은 급격하게 떨어지고 있다. 통계청의 인구동향에 따르면 2016년 28만1635건이었던 혼인건수는 지난해 26만4455건으로 6.1%나 감소했고, 올해 들어선 상반기(1~6월) 기준으로 13만4200건으로 전년 동기 대비 4.0% 감소했다.

특히 젊은 세대의 혼인율은 무섭게 줄어들고 있다. 남성의 경우 혼인율이 30~34세에서 가장 높은데, 2016년 59.3%에서 지난해 56.4%로 2.9%포인트 하락했다. 여성의 경우 혼인율이 25~29세가 가장 높은데 2016년 66.5%에서 지난해 60.6%로 5.9%포인트나 하락했다.

한편 미혼 남성 입장에선 주택 구입과 육아, 교육 등으로 인한 경제적 부담이 남자들이 결혼하기 어렵게 만드는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


이러한 이유로 남녀 성비 불균형으로 여성 배우자수도 부족해지고, 또한 메갈, 워마드에서 한국 남자 혐오 사상을 퍼트려 여자들은 날로 결혼을 기피하는 데다 하늘 높은 줄 모르고 오르는 집값에 신혼집 마련 부담까지 남자가 떠안아야 하니 미혼 남성들에게 결혼은 점점 더 '미션 임파서블'이 돼 가고 있다.

 

 



NoSubjectNameReadDateVote
[다나와초특가] 거 드론 날리기 딱 좋은 날씨네
[통신의달인] 와이고수 공식 인터넷가입, 현금지원 최대혜택!
-공지사항[공지] 검색 기능 업데이트로 인한 중단 안내 (10) YGOSU145062022.03.08-
-공지사항[공지] 광고 관련 불편사항 개선 (4) YGOSU54062022.04.28-
14651정보폴란드가스요금 5배 인상 (6)류트10232022.05.17추천 2
14645기타마숙자 경북도교육감 후보 "여성에 초등 교육 출신이라고? 시대가 달라졌다"스턴컨4832022.05.16-
14641기타상 같지도 않은 상 받고서 좋아하는 김남국韩勇民7722022.05.15-
14640기타악법 검수완박에 맞서시는 윤석열 대통령님의 혜안韩勇民6632022.05.15-
14639정보조선일보 - 마사지사의 범죄 (1)韩勇民8412022.05.15-
14635기타좌파,페미,여성가족부야 이래도 여성만이 사회적 약자냐 (2)韩勇民8372022.05.13추천 5
14617정보얘들아 국민의힘 권성동 의원님께서 여성가족부 폐지 발의하셨다.韩勇民11952022.05.10추천 3
14616기타법의 존재가 너무 역겨운 나라 (4) 주여래16192022.05.10추천 8
14611기타이재명 윤석열 대통령 대통령실 부대변인 맡을 예정韩勇民13662022.05.09비추 1
14606정보오키나와를 독립시켜야 한다는 중국인들  (7) 박근혜대통령19052022.05.08추천 2
14599정보여성가족부 대신 인구가족부 만든다.韩勇民19622022.05.06추천 3
14597스포츠남여평등 외치는애들은 아직 세상모르는 순진한애들 (4)내기분내가선택해17742022.05.05비추 11
14594정보한국에서만 일어나는 심각한 결혼 통계 (4)박근혜대통령33082022.05.02비추 5
14591정보오 문재인이 이명박 사면추친 ㄷㄷ (4)레전드마재윤39592022.04.30비추 17
14587정보mz 세대보다 훨씬더 공감가는 세대.jpg (7) 박근혜대통령44392022.04.27추천 5
14586정보윤석열 대통령 검수완박 국민투표 추진. (4)韩勇民24212022.04.27추천 5
14585기타소강석 목사님 말씀대로 차별금지법 반대합니다.韩勇民15932022.04.27비추 1
14584기타‘모다모다 샴푸’ 규제 막힌새.. 대기업 제품 봇물 연쿠시28832022.04.24추천 1
14583기타러시아 104년만의 국가부도 눈앞 (1)韩勇民39772022.04.23비추 1
14582정보[공모] 탄소중립생활 실천운동사업 공모느린거부기17742022.04.22-
글쓰기

유저뉴스의 TODAY BEST

추천 많은 글

추천된 글이 없습니다.

조회 많은 글

    조회된 글이 없습니다.

댓글 많은 글

    댓글이 달린 글이 없습니다.